IoT 이동 통신 네트워크(LPWA, Low Power Wide Area) - LTE-M, NB-IOT, LoRa

이동 통신사들이 구축하고 있는 IoT 네트워크을 보통 LPWA(Low Power Wide Area) 망이라고 하는데 기존 전화/데이터망에 비해서 단말의 전력소모가 작아서 그렇게 이름을 붙이고 있다.

LPWA는 크게 LTE-M, NB-IoT, LoRa 세가지 기술로 구분된다.

 1. Coverage, 배터리 수명은 모두 큰 차이가 없음

 2. 면허대역(LTE-M, NB-IoT) vs 비면허대역(LoRa)
    1)면허대역
       - 정부로부터 주파수를 할당받아(대가를 지불), 전용으로 사용함으로서 간섭이 없는 품질을 보장함
       - 기존에 투자한 기지국 장비를 S/W만 업그레이드하여 서비스 제공 가능
       - 해외에도 많은 통신사/장비업체들이 있어 규모의 경제 확보 가능

    2)비면허대역
       - 누구나 사용할 수 있는 주파수대역(ISM밴드 : Industry-Science-Medical)을 공유하여 상대적으로 품질보장 어려움
       - 별도의 기지국 장비(H/W) 투자가 필요
       - 국제적인 규격 제정이 필요 없어 빠른 시간내에 서비스 제공 가능 

    * SKT는 빠른 IoT 적용을 위해 LoRa를 적용했지만(LoRa는 대역폭속도 측면에서 NB-IoT와 비슷한 수준),
      장기적으로는 면허대역으로 주도권이 이동할 것으로 전망됩니다

 3.  LTE-M vs NB-IoT
    1) LTE-M (LTE - Machine type communication)
        - 사물인터넷을 위해 나온 규격으로 전화/데이터통신 대비 저전력넓은 커버리지 제공
        - 빠른 속도를 제공(1Mbps~)하여 영상전송실시간 High 트래픽 전송에 적합 
        - 상대적으로 고가의 모듈

    2) NB-IoT (Narrow Band IoT) 
        - LTE-M 대비 저전력 소모저가의 모듈주파수 대역폭 적게 소모
        - 저속(~100Kbps)으로 센서에서 취합되는 알람검침 데이터 등 Low 트래픽 전송에 적합

댓글

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

macOS가 갑자기 부팅이 되지 않을 경우 데이터 복구 또는 백업 방법

Git 저장소를 병합하는 방법(How to merge repositories in Git)

CORS(Cross Origin Resource Sharing, 크로스 도메인) 이슈